조회 수 41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어가 알려준 나의 작은

                                      양이 보들리 (Yang Ye Boardley)

남부 뉴져지 연합 감리

 

           안녕하세요. 저는 양이 보들리 입니다. 이 자리에서 여러분들께 한국어로 저를 소개하고 제 꿈에 대해 이야기할 수 있어서 큰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무엇보다 제 스스로도 여러분 앞에서 한국어로 저를 표현할 수 있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스스로를 칭찬해주고 싶습니다. 잘했어! 양이!

         먼저, 저와 한국어에 대해 이야기를 드리고 싶습니다. 왜냐면, 이렇게 많은 사람 앞에서 한국말로 발표를 하게 된 것이 저에게는 또 하나의 꿈을 이룬 것이기 때문입니다. 여러분께서는 지금 제 꿈이 이뤄지는 자리에 와계십니다. 제가 한국어를 배우고 말할 수 있게 된 건 저의 사랑하는 외할머니 때문입니다.

         제가 아주 어렸을 때부터 할머니께서 한글을 가르쳐주셨습니다. 한국에도 데려가서 다양한 문화를 경험할 수 있도록 도와주셨습니다. 한국어로만 제게 말씀하셨습니다. 저를 미국교회가 아닌 한국교회에 다닐 수 있도록 해주셨고 한국학교에서 한글을 계속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주셨습니다.

만약 한글을 배우지 않았다면 저는 그냥 평범한 학생이었을 것이라 생각합니다. 한국 드라마를 보고 K-POP을 들으면서 새로운 단어들과 표현들을 배우는 것이 즐겁습니다. 한국어로 말하고 쓰면서 저를 표현할 수 있어 좋습니다. 이 모든 것이 할머니의 사랑과 도움 없이는 불가능했을 겁니다. 할머니! 사랑하고 감사합니다.

제 할머니께 다 같이 큰 박수를 쳐주시겠어요?

         저의 작은 꿈은 한국어로 저를 더 잘 표현하고 다양한 경험을 하는 것입니다. 한국의 문화와 역사를 공부해보고 싶고 미국 사람들에게도 한국문화를 소개하고 싶습니다. 이미 제 친구들은 한국 음식과 음악을 좋아합니다. 장래희망은 소아과 의사입니다. 세상에는 저와 여러분이 생각하는 것보다 아픈 아이들이 많습니다. 몸이 아픈 건 모두에게 힘든 일이지만 어린 아이들에게는 더 힘든 일입니다. 그 아이들의 아픈 몸과 마음을 치료하는 소아과 의사가 되고 싶습니다. 기회가 있다면 미국에서뿐만 아니라, 제가 사랑하는 우리 할머니의 나라 한국의 아픈 어린 아이들도 도울 수 있는 기회가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런 친구들을 돕기 위해서라도 한글을 공부하고 배우는 것은 제 꿈을 평생 이루는데 매우 중요합니다.

         오늘 제 꿈을 나누는 자리에 함께 해주시고 잘 들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앞서 말씀 드린 것처럼, 오늘 이 자리는 또 하나의 작은 제 꿈이 이뤄지는 자리입니다. 지금의 이 자리까지 제가 있을 수 있도록 도와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이 시간 이후로도 저는 제 꿈을 이루기 위해 한 발 또 나아갑니다. 한국문화 속에서 저를 더 자연스럽게 표현하고 싶습니다. 또 아픈 아이들의 몸과 마음을 치료하는 소아과 의사가 되어 다시금 여러분 앞에 설 수 있게 되길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6 2016 동화구연 대회 장려상 권하나 김나진 2016.05.05 475
35 2016 동화구연 대회 특별상 조은지 김나진 2016.05.05 490
34 2016 동화구연 대회 특별상 남윤서 김나진 2016.05.05 479
33 2016 동화구연 대회 특별상 김건호 김나진 2016.05.05 440
32 2016 동화구연 대회 특별상 김민채 김나진 2016.05.05 427
31 2016 동화구연 대회 특별상 임단세 김나진 2016.05.05 447
30 2016 동화구연 대회 특별상 김가온 김나진 2016.05.05 399
29 2016 나의 꿈 말학기 대회 대상 송윤아 김나진 2016.05.05 562
» 2016 나의 꿈 말학기 대회 금상 양이 보들리 김나진 2016.05.05 411
27 2016 나의 꿈 말하기 대회 은상 신동준 김나진 2016.05.05 514
26 2016 나의 꿈 말하기 대회 동상 윤민기 김나진 2016.05.05 468
25 2016 나의 꿈 말하기 대회 장려상 배가영 김나진 2016.05.03 448
24 장려상-이주원 (필라한인연합), 동상-전찬(초대) file 이영란 2015.10.17 570
23 장려상-박사라(영생), 배가영(벅스카운티) file 이영란 2015.10.17 581
22 특별상-이준수(델라웨어), 윤도웅 (남부뉴저지통합) file 이영란 2015.10.17 724
21 특별상-신예선(트렌톤), 유인(케이컬문화학교) file 이영란 2015.10.17 553
20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특별상 수호천사 2015.10.15 560
19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윤석경(Sharon Yun) 10학년 영생한국학교 금상 수호천사 2015.10.15 624
18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이효정 (Candice Lee) 12학년 좋은씨앗한국학교 동상 수호천사 2015.10.15 466
17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박우만( Isaac Park) 10학년 남부뉴저지통합한국학교 대상 수호천사 2015.10.15 67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