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85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나는 호박이예요.

                                                                                               이예나 (남부뉴져지통합한국학교)

할머니 텃밭에 꿈을 꾸는 아기호박이 있었어요.

(우리 호박 잘도 큰다.)

할머니: “아이고, 요놈들 실하기도 하지!”

아기 호박은 할머니의 사랑을 받으며 부지런히 살을 찌웠어요.

아기호박: “히히~ 저는요 세상에서 제일 큰 호박이 될 거에요. 두고 보세요.”

그러던 어느 날, 동네 아이들이 텃밭으로 놀러 왔어요.

아이 1: “! 영희야, 여기 너 닮은 호박이 있어.”

아이 2: “우와! 정말이네? 뚱뚱하고 못 생긴 게 똑같다. 똑같아. (키키)”

아이들: “눈도 호박, 코도 호박, 입도 호박 호박~”

영희: “(씩씩) 너희들, 잡히면 가만 안 둬!”

호박이라는 말이 정말 기분 나쁜 말 인가 봐요.

아기호박: “내가 그렇게 못 생겼단 말이야?” 구름님! 구름님처럼 모습을 바꿀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아이들에게 놀림만 받는 호박은 정말 싫어요.”

호박은 자꾸만 자꾸만 눈물이 났지요.

그 때, 저 쪽에서 예나 엄마가 급히 달려 오지 않겠어요?

예나엄마: “헉헉, 할머니! 어쩌면 좋죠? 우리 예나가 감기가 들어서 기침을 심하게 해요

할머니: “! 그럼 이 호박을 따다 먹여요. 호박이 어디 기침뿐 인가? 몸이 약한 사람에겐 제일이지. 어디 보자, 그래! 이 놈이 잘 여물었구나.”

예나엄마: “어머, 이렇게 잘 생긴 호박을! 할머니, 정말 고마워요.”

예나 엄마의 팔에 안긴 호박은 눈물을 뚝 그쳤어요.

아기호박: “구름님! 아까 한말은 못 들은 걸로 하세요. 히히, 누가 뭐래도 난 다시 호박으로 태어날 거에요. 그 때 다시 만나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6 2015 나의 꿈 말하기 대회 금상 윤석경 김나진 2015.04.26 5818
55 2015 나의 꿈 말하기 대회 은상 주현기 김나진 2015.04.26 3118
54 2015 나의 꿈 말하기 대회 동상 이예영 김나진 2015.04.26 1203
53 2015 나의 꿈 말하기 대회 대상 김승규 김나진 2015.04.26 1190
52 2009 [금상]미래의 국무장관을 꿈꾸며 -김예지 admin 2015.04.17 869
» 2016 동화구연 대회 대상 이예나 김나진 2016.05.05 850
50 2015 나의 꿈 말하기 대회 장려상 김선민 김나진 2015.04.26 770
49 2016 한글날 백일장 입상작들 file webmaster 2018.01.24 758
48 특별상-이준수(델라웨어), 윤도웅 (남부뉴저지통합) file 이영란 2015.10.17 724
47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금상-윤석경 이영란 2016.08.09 697
46 2015 나의 꿈 말하기 대회 특별상 김희훈, 제니번 김나진 2015.04.26 695
45 2009 [대상] 조금만 참아, 내가 너의 손을 잡아줄게-최예지 file admin 2015.04.17 683
44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송수아 Christina Song 남통 3학년 특별상 수호천사 2015.10.15 675
43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박우만( Isaac Park) 10학년 남부뉴저지통합한국학교 대상 수호천사 2015.10.15 671
42 2015 나의꿈 말하기 대회 사진 AngelaJung 2015.05.03 659
41 2008 [금상] 내 꿈의 가지 치기 - 김현정 admin 2015.04.17 628
40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윤석경(Sharon Yun) 10학년 영생한국학교 금상 수호천사 2015.10.15 624
39 2015 한글날 기념 백일장 이예나 (남통) 3학년 나의한국학교 특별상 file 수호천사 2015.10.15 612
38 2009 나의 꿈 말하기대회 역대 수상자 admin 2015.04.17 610
37 2008 [대상] 나누어 가지는 꿈을 갖고 싶습니다 - 이유진 admin 2015.04.17 5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